대학/대학원

한림투데이

한림대학교 한림과학원, 초거대AI 기반 학술활동 지원사업 선정

등록일 : 2024-07-02

프린트

조회 : 570

한림대학교 한림과학원, 초거대AI 기반 학술활동 지원사업 선정

- 양질의 데이터와 고성능 모델로 한국학 잘 아는+하는 AI’ 선보일 것
- AI를 발판으로 한국 인문학의 새 장을 열 것
 
 

<사진: 한림대학교 전경>
 
 한림대학교(총장 최양희) 한림과학원(원장 이경구)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초거대 AI기반 학술활동지원사업에 선정되어, 높은 경쟁률을 뚫고 사업을 수주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사업은 법률, 미디어/문화, 학술 활동에 걸친 초거대 AI플래그십 프로젝트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학술활동분야에서는 총 2개 과제가 최종 선정되었다.

 한림과학원이 수행할 과제는 초거대 대형언어모델(LLM) 기반의 한국학 학술활동 지원서비스’(주관기관: 비타소프트)로 네이버클라우드, 메트릭스, 인하대학교 한국학연구소 등과 함께 컨소시엄으로 참여하며, 컨소시엄 구성기관은 각각 AI 인프라 및 알고리즘, 솔루션 개발, 데이터 가공과 학습, 서비스 플랫폼 개발을 담당한다.

 해당 사업에서는 한국학 콘텐츠를 다루는 생성형AI기반 학술서비스를 개발하는데, 문학, 역사, 철학, 어학을 망라한 한국학 분야의 논문과 저술을 학습데이터로 활용한다. 또한 한국적 맥락에서 강한 성능을 보이는 네이버클라우드의 하이퍼클로바X를 기반으로 해서 정확성을 더할 계획이며, 개발될 서비스에서는 한국학 관련 지식 질의응답을 비롯, 논문 요약과 비교 등 자료분석, 논문검사와 작성 등 논문집필을 도울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림과학원의 사업담당자는 해당 사업의 성과는한국학 잘 아는+하는 AI’가 될 것이다.”, “방대한 양의 우수한 한국학 성과를 학습해서 전공자의 학술연구를 돕고, 일반인과는 수준 높고 정확한 지식으로 한국학 지식을 나눌 수 있으며, 해당 서비스를 통해 해당 전공 연구자는 연구 동향파악, 자료분석, 집필 기획 등에서 효율성을 높이고, 일반인에게는 손쉽게 만날 수 있는 한국학 교사이자 친구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림과학원은 한국을 대표하는 개념사 연구기관으로서 그동안 학술활동을 통해 발행한 한국 개념사 관련 학술지 논문과 저서 원문 데이터를 학습데이터로 제공하고, 학술연구 서비스 설계와 데이터 가공에 참여한다. 또한 개발되는 AI의 효용성을 검수하여, 한국학 AI의 품질을 제고하는 역할을 담당할 것이다.

 한림과학원 이경구 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그동안 국내외 학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온 한림과학원의 개념사연구 성과가 초거대AI 구축에 활용되어 그 가치를 더할 수 있게 된다.”개념사연구, 디지털인문학으로 한국 인문학의 트렌드를 개척하는 데 앞장서 온 한림과학원은 이번 사업을 통해 활동 영역을 AI로 확장해서 다시 한번 한국 인문학의 새로운 장을 여는 최전선에 설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사업기간은 2년으로 2025년까지이고 예산은 연간 145천만원 수준이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처음 이전 현재페이지1/ 전체 페이지 갯수176 다음 마지막

콘텐츠 담당자 : 조재일

  • 전화번호 :033-248-1334
  • e-Mail :jijo@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