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대학원

한림투데이

네팔경찰청장 등 고위급 연수단 한림대 방문

등록일 : 2023-09-14

프린트

조회 : 1076

네팔경찰청장 등 고위급 연수단 한림대 방문
 
 
한림대학교(총장 최양희)는 바산타 쿤와 (Mr. Basanta Kunwar) 네팔경찰청장 등 고위급 연수단이 914() 본교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한국국제협력단(KOICA)은 국제협력사업(ODA)의 인터넷보급 확대와 함께 다양한 사이버범죄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네팔에 정부 간 약정에 따라 사이버경찰국(Cyber Bureau) 설치를 통해 사이버수사와 디지털포렌식 역량을 구축하기 위한 프로젝트 사업 (2022~2026, 5, 8백만불 약 104억원)을 진행하고 있다.

동 사업 수행에 참여하고 있는 한림대가 경찰청장 등 경찰과 내무부의 고위공무원 대상 초청연수를 주최함에 따라 연수단이 춘천을 방문하게 됐다.

이날 환영식에서 최성찬 한림대 부총장은 한림대는 국내 최초로 첨단과학수사 분야를 선도할 융합과학수사를 신설하는 등 과학기술로 변화되는 치안환경에 대응한 선도적 교육연구 역량을 구축하여 네팔 경찰을 포함한 글로벌한 노력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쿤와 네팔경찰청장은 이번 사업은 네팔 경찰과 한림대 간의 협력 뿐 아니라 양국가의 긴밀한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수단은 911()부터 10일간 진행되는 초청연수 기간 동안 서울, 아산, 춘천 등에서 정부 및 민간 사이버치안 관련 시설을 견학하고, 경찰청 사이버범죄대응심포지엄 참석, 워크숍, 한국국제협력단 방문, 문화체험 등 다양한 경험을 한다.

특히, 춘천에서는 한림대에서 사이버 치안전략 관련 강의를 듣고, 강원경찰청과 춘천시를 방문하여 강원경찰 디지털포렌식 센터와 춘천시 통합관제센터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범죄와 재난 대응 정책과 기술을 두루 살펴볼 계획이다.

우리나라는 2005년경부터 ODA 등 국제협력 활동을 통해 네팔뿐 아니라 방글라데시, 인도네시아 등 여러 나라의 경찰을 대상으로 사이버범죄 및 디지털포렌식과 관련된 프로젝트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이버범죄 예방부터 수사, 정보, 디지털포렌식을 망라한 한국경찰의 통합형 사이버치안 모델은 사이버수사관 특별채용 제도 등 독특한 제도를 형성하고 있고, 연간 20만건 이상의 범죄신고와 사건처리를 통해 그 효율성이 입증되고 있어 국제적인 인지도가 높다고 한다.

한국경찰의 사이버범죄 대응 체계 구축 실무자로 활동했고 이번 연수를 맡고 있는 한림대 융합과학수사학과 장윤식 교수는 사이버경찰 국제협력 성과에 대한 설명에 덧붙여 과학기술 발전은 사이버범죄 등 범죄양상의 변화와 함께 치안을 담당하는 경찰의 활동과 관련된 범죄학과 형사사법, 인공지능 등 첨단기술을 이용한 치안 등 관련 분야 학문에도 본질적인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이에 비교적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는 한국의 실무와 이론을 배우고자 하는 개도국 수요가 아주 높다.”고 말했다.

한편, 한림대는 기존 디지털포렌식 등 정보기술에 특화된 정보법과학전공과 학과 없이 융합교육과정으로 운영했던 경찰융합과학수사를 통합하여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첨단기술을 중심으로 과학수사분야를 전공으로 하는 융합과학수사학과를 신설했다.

올해 입시부터 신입생 40명을 모집하고 있으며, 최근 국내 최초 프로파일러로 이름이 높은 표창원 전 경찰대 교수를 특임교수로 영입하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처음 이전 현재페이지1/ 전체 페이지 갯수174 다음 마지막

콘텐츠 담당자 : 조재일

  • 전화번호 :033-248-1334
  • e-Mail :jijo@hallym.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