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소식

블로그

한림투데이

한림대학교, 코이카 글로벌 연수사업
한림대학교, 코이카 글로벌 연수사업
'씨앗(CIAT)'연수기관 선정 한림대학교, 코이카 글로벌 연수사업 “개도국 한국어 교사 초청 고급능력과정 80일간 운영” -베트남, 라오스 등 10개국 18명의 한국어 교사 연수생 초청...한림대 우 수 교육 프로그램 제공 -18일(금) 10:00 국제회의실에서‘2017년도 코이카 글로벌연수사업 국별 보고 워크숍 및 연수생 환영회’개최 한림대학교 글로벌사회공헌연구소(소장 양기웅)가 코이카(KOICA)에서 지원하는 개발도상국 글로벌 연수 사업 ‘씨앗(CIAT·Capacity Improvement and Advancement for Tomorrow)의 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씨앗 사업 중 한림대가 담당하는 ‘한국어 교사양성과정 및 능력배양’ 연수는 2개 이상의 수원국(원조를 받는 나라)을 대상으로 추진하는 정책 ·기술역량강화 프로그램으로 한림대가 보유한 한국어 관련 우수 교육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운영된다. 올해는 라오스, 말레이시아, 몽골, 미얀마, 베트남, 스리랑카, 우즈베키스탄, 캄보디아, 페루, 필리핀 총 10개국에서 18명의 연수생들이 한림대를 찾아 80일간 한국어교사과정을 이수한다. 연수생들은 동남아시아, 동북아시아, 중앙아시아, 남아시아, 남미 지역의 한국학 및 한국어 교육을 담당하는 대학교수, 연구원, 고교교사들이며 현지 한국 대사관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발된 재원들이다. 이들은 연수기간 동안 한림대학교에서 머물며 비원어민으로서의 한국어 교육능력 개발과 교수능력을 키울 계획이며, 한국사회와 문화 특강수업을 통해 한국과 한국어에 대한 이해능력을 향상시킨다. 또 오는 18일(금) 10:00 교내 국제회의실에서 ‘2017 코이카 글로벌연수사업 국별보고 워크숍’을 개최해 연수생 각국의 한국어교육현황과 과제에 대해 함께 의견을 나누고, 연수생들을 환영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한림대 글로벌사회공헌연구소는 그간 외국인 유학생 안보·문화 체험, 다문화 청소년 한국문화체험, 개발도상국 봉사활동 등 국제협력기구들과의 파트너십 구축을 통한 글로벌 분야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기획해 한림대의 글로벌 역량 강화 및 한국의 교육 외교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KOICA CIAT CIAT(씨앗)은 ‘내일을 위한 능력 향상과 발전’이란 뜻의 영문 ‘Capacity Improvement and Advancement for Tomorrow’의 이니셜을 딴 것이다.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실시하는 글로벌 연수 사업으로 개발도상국의 정책입안자, 공무원, 분야별 전문가 등을 국내에 초청해 우리나라의 개발 경험과 기술을 전수하는 사업이다. 현재 국내의 공공기관, 전문연구소, 대학 등과 파트너십을 구축하여 최고 수준의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연수프로그램은 코이카의 5대 중점 분야(교육/보건/농림수산·새마을/공공행정/산업에너지)를 중심으로 개발도상국의 빈곤완화와 국가개발전략 이행에 우선순위가 높은 분야를 선정하고, 환경과 젠더 등 범분야 이슈를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 *출처: http://ciat.koica.go.kr
한림투데이 더보기